일본 벚꽃 여행. 일본 벚꽃 인기 여행지 BEST 8 소개

봄의 대명사 벚꽃의 계절이 돌아왔다. 최근 일본 지역의 벚꽃 개화시기가 발표되면서 국내 여행객들은 벌써부터 일본 벚꽃 여행을 준비하고 있다.

이에 세계적인 온라인 호텔 예약 사이트 호텔스닷컴이 국내 사이트를 기준으로 1월 1일부터 2월 20일까지 전년 동기 대비 호텔 검색량이 가장 많이 증가한 ‘떠오르는 일본 인기 벚꽃 여행지 Top 8’을 발표했다.

일본 벚꽃은 3월 일본 히로시마, 후쿠오카 등 따뜻한 남쪽 지역을 시작으로 도쿄, 후쿠오카 등으로 퍼져나가 5월까지 전 지역을 거쳐 만개한다.

특히 올해는 5월 첫째 주 황금연휴 기간을 이용해 일본 벚꽃 여행을 계획하려는 여행객들이 늘어나면서 5월에 벚꽃 개화시기를 맞이하는 일본의 대표적인 겨울 여행지 북해도 지역이 인기를 끌고 있다. 공항이 위치한 치토세(244%)를 비롯해 북해도 대표 관광 명소인 삿포로(133%), 오타루(87%) 지역이 전년 동기 대비 약 2~3배의 검색 증가율을 보이며 상위권을 차지했다.
S4
눈의 왕국 삿포로는 벚꽃 명소로도 유명하다. 특히 마루야마 공원과 나카지마 공원은 호수를 따라 벚꽃이 잘 어우러져 있어 피크닉을 즐기는 사람들이 많다. 또한 영화 ‘러브레터’의 촬영지 오타루와 더불어 일본에서 가장 아름다운 마을로 손꼽히는 비에이와 후라노 등이 있어 관광객들이 즐겨 찾는다.

인기 여행지 별 벚꽃 개화 시기를 살펴보면

  1. 치토세 5월
  2. 히로시마 3월
  3. 삿포로 5월
  4. 오타루 5월
  5. 가고시마 4월
  6. 가나자와 4월
  7. 도쿄 3월
  8. 후쿠오카 3월

로 집계 되었으며, 작년과 비교 했을 때 올해는 조금 늦게 (2일~5일 사이)에 벚꽃이 필 것으로 예측 되고 있다.

S5

이 외에도 한국 여행족이 가장 즐겨찾는 오사카는 벚꽃개화시기가 3월 29일로 만개는 4월 9일로 예측되고 있다.

data-language=”ko”
data-language=”ko”

Related Posts

5월 황금연휴. 인기 여행지는 어디?